NEWS

게시물 상세
디타스, 인공지능 기반으로 문화 3D 데이터 구축 사업 박차
작성자 : 디타스(office@dtaas.co.kr)작성일 : 2022. 09. 28.조회수 : 1053
신문사명 한국경제TV
첨부파일

원본기사 링크

[디타스, 인공지능 기반으로 문화 3D 데이터 구축 사업 박차]

 


디타스(주관기관) 외 9개 참여기관으로 구성된 디타스 컨소시엄이 올해 5월 1일, `2022년도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 구축사업`의 `문화 3D 데이터` 수행기관에 선정된 것에 이어 상생협력 및 청렴실천 결의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공지능 데이터 구축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고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에서 추진하는 것으로, 총 사업비는 41억 3,125만 원 수준이다.


디타스 컨소시엄은 `문화 3D 데이터` 분야를 수행한다. 이번 컨소시엄에는 엔가드, (사)한국지식서비스연구원, 공주대학교 산학협력단, 동아대학교 산학협력단, 제주관광대학교 산학협력단, 지혜와비전, 포디비전, 지엔소프트, 리모샷 등 9개 기관이 함께 한다.


앞서 열린 착수보고회에서 각 기관은 상호 협력을 통해 인공지능(AI) 학습용 데이터 사업의 질적 완성도를 높이는 한편, 지원 및 관리기관과의 상시 소통을 통해 사업을 수행하기로 합의했다. 이어 상생협력 및 청렴실천 결의식을 열고 사업의 공적 책무와 원칙을 준수할 것을 약속했다.

 

문화 3D 데이터 사업은 인공지능(AI) 데이터를 기반으로 전국의 골목길과 문화유산을 디지털화해 양질의 이미지와 영상, 광대역 스캔 데이터를 구축하는 것이다. 활용 가능성이 높은 데이터를 수집하고 데이터셋으로 구축하는 것이 이번 과제의 목표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구축된 문화 3D 데이터셋 및 기술은 메타버스, VR·AR·XR과 같은 가상공간 기술, 문화·관광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 접목할 수 있다. 융합콘텐츠 고도화와 사업 성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사업이다.


한편, 디타스는 인공지능(AI) 데이터 수집 및 가공 수행을 위해 영진전문대학교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학생층 취업, 취약계층인 경력단절녀 등 인재 채용에 힘쓰고 있다. 또한, 데이터 수집 및 정제 기법, 이미지 데이터의 신뢰성 및 품질 향상 기법, 이미지 처리 인공지능(AI) 기술 활용 방안 등 교육과 가이드 지침을 제공 중이다.

이전글 디타스, 동작 모션캡쳐 데이터 수행 기관 선정
다음글 (주)디타스 공식 블로그 오픈 !!
검색 닫기
Top